반응형
반응형

 

[꼼이의 만화정보]

사랑의 표현방식이 너무도 서투른 두사람♡

 

 

 

시집온 신부가 어색하게 미소만 짓고 있다

嫁いできた嫁が愛想笑いばかりしてる

 

 

장르 : 러브코미디

만화 : 마츠모토 켄고(マツモトケンゴ)

발매일 : 20년 11월 9일(1권 기준)

국내 미정발

 

 

 

☆개 요☆

 

무사인 유이 소지로의 곁으로

시집간 치요

언제나 어색함 가득한 미소만 띄우고 있다

 

자신이 한심하기 때문에

마음을 터놓지 않는다...

라고 생각하는 소지로

 

하지만

 

치요는 단지

남편이 너무 좋을 뿐이었어...♡

 

서투른 두사람의 커플 잉꼬 코미디!

 

 

이거 이렇게 달콤해도 된단 말이오!!!

ㅋㅋ

 

《시집온 신부가 어색하게 미소만 짓고 있다》는

 

마츠모토 켄고 작가님의 만화로

20년 11월 9일 1권이 발행되었습니다

 

무사 유이 소지로에게 시집간 치요를

그리는 러브 코미디 작품으로

 

서로 표현의 방식이 틀려 

긴가민가 하면서도 부끄러워 말 못하는

순수한 사랑을 표현하고 있군요

 

잠시 어떤내용인지 보실까요?^^

 

 

그녀가 시집 온 지도 한달째

여전히 어색하게만 미소 짓고 있는 그녀

 

신랑의 속마음?

 

못난 남편에게 정략 결혼이라는 이유로

시집 왔기에 본인이 마음에 들지 않는지

하고 고민중인데..

 

 

신부의 속마음?

 

 

히아 ~~~~~~~~~~~~~~

 

서방님 멋있어!! × 2

팔도 굵어.. 힘도 쎄... 좋아요 좋아요....

 

ㅋㅋㅋㅋ

 

앞에서 표현은 못하고 

속마음은 이런 두 사람의 모습이

너무도 사랑스럽게 다가오는데요

 

계속 보고 싶은 충동이!!

 

그럼 이번엔  어떤 상황인지 

한번 지켜 볼까요?

 

 

신부인 치요가 시집온 이후

계속 어색하게 미소만 짓고 있다

 

 

신랑의 속마음?

 

본인과의 결혼을 납득할수 없어

심려를 끼치고 있는 건 아닌가

하고 고민중이군요

 

신부를 위해 오늘은 술한잔 하며

마음을 풀고자 얘길하려 하는데...

 

신부 :  술 쎔

신랑 : 10분만에 잠듬...

ㅎㅎㅎㅎㅎ

 

신랑 왜이리 앙증 맞을까나? ㅋ

 

 

여러분은 지금 잠든 신랑을 바라보고 있는

이쁜 신부를 보고 계십니다♡♡

 

(빤히 쳐다보고 있으니 깨긴했지만

계속 눈감고 있는 신랑)

 

 

신부의 속마음?

 

헤에~~ 

지금이라면 서방님의 자는 얼굴을

가까이에서 볼수 있어....

 

평소처럼 칠칠치 못한 얼굴을

참고 견디지 않아도 돼 !

 

 

ㅎㅎㅎ 

약간 술에 취해 적극적으로 변한 

신부 치요의 모습입니다

 

아~~~~~~

꼼이 입이 언제 또 이렇게 미소를

짓고 있는건지 ㅋㅋㅋ

 

요런 알콩달콩한 사랑 이야기가

너무 좋아 큰일입니다욤 

냐하하하

 

 

서투른 두사람이 보여주는

달콤달콤!! 앙증앙증!!

♡러브 코미디♡

 

여러분 마음에 쏙 들어오시지 않으신가요?

우후훗

 

 

 

기대되는 신작만화

 

《시집온 신부가 어색하게 미소만 짓고 있다》

소개드리옵니다^^

 

 

 

 

 

이미지출처

 

「【創作】嫁いできた嫁が愛想笑いばかりしてる」/「第(ダイ)」のシリーズ [pixiv]

タイトルまんまです! 月一回更新予定

www.pixiv.net

 

 

 

 

 

♡구독♡과 ☆좋아요☆ 는

꼼이에게 큰 힘이 됩니다

 

항상 작은 웃음 드리도록

노력하겠습니다

반응형
  1. 메카럽 2020.11.10 19:06 신고

    포스팅 잘 보고 갑니다~^^;;
    오늘 하루도 수고 많으셨습니다~~

  2. LUCHY 2020.11.10 21:28 신고

    앜ㅋㅋㅋ 부인 속마음이 솔직하신데 못드러내시고 재밌을꺼같아요
    포스팅글보고 잘보고가요~!

  3. 드림 사랑 2020.11.10 22:05 신고

    내용이 궁굼해지는데요 :)

  4. Makise 2020.11.12 16:21 신고

    뭔가 다크니스랑 비슷한 분위기가 나네요 ㅎ

1
반응형

+ Recent posts